지난여름 국내외서 호평받은 여성 감독의 데뷔작 '남매의 여름밤', '69세' 등의 바통을 이어받아 올가을에도 'F등급' 영화들이 줄지어 관객들을 찾아온다. 'F등급'은 여성(female)이 연출이나 각본, 주요 배역을 맡은 영화에 붙여진다.

셀린 시아마, 그레타 거위그 등 세계에서 가장 주목받는 여성 감독의 전작들과 주요 영화제 초청작, 주목받는 여성 배우들이 모인 신작 등 다양한 여성 영화들이 기다리고 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920073012844


F등급 영화들 1.jpg

 

F등급 영화들 2.jpg

 

F등급 영화들 3.jpg

 

F등급 영화들 4.jpg

 

F등급 영화들 5.jpg

 

F등급 영화들 6.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