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로에게 일침을 가하는 시간을 가진

김수로 - 이천희씨~

수로형에게 학교에 더 오래다닌점을 콕 찝어주는 모습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