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정말 비덕데이였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네요.

하지만 오늘이 더 뜻깊은것은 이렇게 속마음을 털어놓고 교류하는 비덕은 왠지 오늘이후에는 힘들듯...
 
그래서 더욱 애뜻하더라구요 ㅠㅠㅠㅠㅠㅠ 아 마지막에 아낌없이 빼앗을것입니다ㅠㅠㅠㅠㅠㅠㅠㅠㅠ

정녕 비담에게 그리할수밖에 없었냐고 묻고싶어지네요.

결국 어미와 같은 길을 선택했구나ㅠㅠㅠㅠㅠㅠㅠㅠ

하지만 마지막에 비갈량포스 ㅋㅋㅋㅋㅋㅋ






  • ?
    ㅎ 비갈량,,ㅎ 수염 달고 나오면 더욱 멋있어질듯,,

952 [천사의유혹] 시아버지한테 딱 걸려버린 두사람....... 1 스노우벨
951 [천유] 옷 풀어헤친 주승, 드러난 인간적 몸매 0 요로사
950 [선덕] 눈 흘기는 비담 '사량부령의 거드름' 1 ocarina
949 [선덕여왕] 선덕 F4의 노화속 살아남은 춘추 1 monogen
948 11월17일 TV시청률 1 brainbox
947 [선덕여왕] 포스있는 폐하의 마지막장면! 3 지니포유
946 [선덕여왕] 미실을 닮아가는 비담 0 노미야
945 [하이킥] 라디오 듣는 준혁, 나홀로 cf비주얼 4 하이루방가류
944 [천유] 재성에게 안긴 아란 '주아란의 유혹' 2 아배곱
943 [이평강] 비빔밥에 빠진 온달 '이것이 신세계' 0 햇노을
942 [하이킥] 순재, 해리입에 쉬크한 방귀발사! 0 사랑의배툐리
941 [이평강] 선율 느끼는 온달, '온마에'의 탄생 0 N.I.C.E
940 [천유] 작은아버지 깜찍등장에 아란 실신직전 2 브레슬
939 [놀러와] 호출용벨 7번은 '안영미 조용히?' 0 빙고망고
938 <하이킥> 네티즌이 꼽은 완소 캐릭터 1위는? 2 꾸물꾸물
937 [선덕여왕] 왕으로 즉위한 덕만공주, 이제는 선덕여왕 0 곰도리♥
936 [선덕여왕] 미실의 무사 칠숙, 장렬한 죽음 1 아리가똥
935 [선덕여왕] 여왕 앞 비담-유신, 상반된 눈빛 1 꼬고메
934 [선덕] 덕만 따뜻 포옹에 비담 감동의 쓰나미 2 체리베리슈
933 [선덕여왕] 썩소 짓는 비담 다크포스 제대로 1 알흠드리
Board Pagination Prev 1 ... 515 516 517 518 519 520 521 522 523 ... 566 Next
/ 5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