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지역 기관 단체 및 포항 시민들이 2012년 AFC 챔피언스 리그와 K리그 우승에 도전하는 포항 스틸러스에 힘을 보탰다.

포항스틸러스 ‘2012 시즌카드 일일판매장’이 14일 포항시청 1층 로비에서 박승호 포항시장을 비롯 포항 시민 및 시청 직원, 기관단체, 읍.면.동 체육회 등 각종 단체를 대상으로 운영됐다.

포항스틸러스의 열혈 서포터즈 박승호 포항시장은 행사장을 직접 방문해 시즌 카드를 직접 구매하며 시즌카드를 구입하기 위해 모인 시민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박승호 시장은 “포항스틸러스가 홈경기 때 마다 만원 관중의 응원을 받으며, 멋진 경기를 펼쳐 2012년 K리그와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이루길 기원한다"며 시즌카드 구입에 적극 동참해줄 것”을 당부했다.

포항 시의회도 이상구 시의회의장을 비롯한 시의원 32명 전원이 포항스틸러스 시즌카드를 구입하며 포항 스틸러스의 선전을 기원했다.

포항스틸러스 김태만 사장과 황선홍 감독 역시 ‘시즌카드 일일판매장’에서 직접 포항 시민의 성원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포항스틸러스 김태만 사장은 “포항을 아시아 전역에 알리는 포항의 홍보 사절로 맹활약을 펼치고 2009년 우승 감동 재현에 도전하겠다”며 또한 “포항스틸러스 특유의 도전과 희망의 축구 드라마를 통해 52만 포항 시민들에게 활력을 불어넣고, 기쁨과 감동으로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다짐했다.

황선홍 감독 역시 “포항스틸러스를 향한 포항 시민 여러분의 변함없는 성원에 늘 감사드리며 올해는 우승으로 포항시민 여러분의 성원에 보답할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또 “스틸야드에 오셔서 늘 기쁜 마음을 안고 돌아가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올해도 포항 스틸러스를 향한 변함없는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2012 포항스틸러스 시즌 카드는 포항의 홈 경기장인 스틸야드에서 열리는 K리그 전 경기와 AFC챔피언스리그 경기를 관람할 수 있다. 카드 한 장으로 지난해보다 5경기가 늘어난 25경기를 관전할 수 있으며, 1매당 5만원에 판매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