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24_6월2주_베스트셀러_순위.jpg

 

6월 2주 베스트셀러 발표… 게임의 동명 학습만화 ‘좀비고등학교 코믹스 1’ 예약 판매 중 1위 등극

베르나르 베르베르 ‘잠’ 1·2편, 김영하 작가 신적 ‘오직 두 사람’ 소설 인기 이끌어

예스24 6월 2주 종합 베스트셀러에 게임 ‘좀비고등학교’가 동명 학습만화 ‘좀비고등학교 코믹스 1’로 출시돼 예약 판매 중에 1위에 올랐다. 조남주 작가의 소설 ‘82년생 김지영’는 지난주보다 한 계단 오른 2위, 이기주의 ‘언어의 온도’는 한 계단 내려간 3위로 서로 자리를 뒤바꿨다. 1위 자리를 내준 ‘문재인의 운명’ 특별판은 5위에 자리했다. 

예스24가 실시한 2014년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외국작가’ 투표에서 1위로 뽑힌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신작 ‘잠’ 1편은 지난주 출간하자마자 순위권에 들어선 후 열두 계단 올라 4위를 차지했고 2편은 열한 계단 올라 7위를 차지했다. 김영하 작가가 7년 만에 선보인 신작 소설 ‘오직 두 사람’도 지난주보다 열한 계단 오르며 6위를 기록했다. 

유발 하라리의 ‘호모 데우스’는 네 계단 내려가 8위에 자리했고 이기주 작가의 신작 ‘말의 품격’은 두 계단 상승하며 9위에 올랐다. 화제를 모으고 있는 tvN의 새 예능 프로그램 ‘알뜰신잡’에 소개된 인도 정치가 네루의 ‘세계사 편력 1’은 방송의 인기에 편승해 10위에 껑충 올랐다.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 3’은 여섯 계단 내려간 11위로 출간 후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네이버 경제M에 사전연재해 80만뷰를 기록한 부동산 애널리스트 채상욱의 ‘돈 되는 아파트 돈 안 되는 아파트’는 출간 후 12위로 순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학습만화 ‘마법천자문 39’은 네 계단 내려가 13위를 차지했다. 

32살 백만장자가 알려주는 부의 비밀을 담은 ‘레버리지’는 전주보다 여섯 계단 하락해 14위에,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는 한 계단 내려가 15위에 자리했다. ‘9등급 꼴찌, 1년 만에 통역사 된 비법’은 아홉 계단 내려가 16위에 머물렀다. ‘자존감 수업’은 지난주 보다 네 계단 내려가 17위를 기록하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정치, 생애, 직업, 탐구’ 네 주제를 다룬 ‘명견만리: 새로운 사회 편’은 출간 직후 18위에 이름을 올렸다. 유시민 작가의 ‘국가란 무엇인가’는 지난주보다 한 계단 올라 19위에 자리했고, 드라마 ‘시카고 타자기’를 통해 독자들의 사랑을 받은 ‘어쩌면 내가 가장 듣고 싶었던 말’은 20위로 순위에 재진입했다. 

전자책 순위에서는 소설 ‘82년생 김지영’이 지난주보다 한 계단 올라 5위를 차지했고 아이디어를 생산하는 방법을 설명하는 자기계발서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기로 했다’는 8위로 순위에 새롭게 올라왔다. 백만장자의 부의 철학 ‘레버리지’가 여덟 계단 내려가 9위를 기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