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중국: 약 2500년 동안 아시아의 패권을 유지하며 거대한 제국을 유지함.

수많은 제후국들로부터 받은 조공물과 소수민족들의 다양한 문화가 요리속에 녹아듦.

거대한 땅덩어리와 다양한 기후, 다양한 식재료, 오래된 역사를 바탕으로 다양한 요리가 있다.

많이들 알다시피 중국 내에서만 사천-광동-북경-상해식 요리가 존재하는 것도 모자라

홍콩-마카오-타이완식 요리가 또 다르고, 전 세계 각 지역의 화교들이 현지에서 만드는 중국요리가 또 다르다.



 

Picture 3.jpg

 

Picture 4.jpeg


터키:오스만 제국 시절 한번 마음먹고 군대를 보냈다 하면 전 유럽을 발칵 뒤집어놓을 정도로 강했음

전성기 시절 영토는 북으로는 오스트리아 남으로는 에티오피아 까지 점령함

터키 요리는 오스만 제국 내 거주하던 민족들의 조리법을 흡수해서 음식 문화가 다양함

그리고 터키는 식량자급률이 100%를 넘는 풍요로운 땅을 가졌고 국토의 3면이 흑해 및 지중해로 둘러싸여서 해산물도 풍부하다



 

Picture 5.jpg

 

Picture 6.jpg


스페인: 16세기 전 세계 최대의 패권국으로, 남미-필리핀 등의식민지를통치하고 있었으며

아시아 최대 제국인 명나라와무역관계를 맺음. 지중해와 대서양을 동시에끼고 있어 국토의 4 면이 바다라서 다양한 해산물이 넘쳐난다.

12세기경에는이슬람교를 믿는 북아프리카의 무와히드 칼리파 제국이 스페인 남부를 통치해 이슬람의
흔적을 어렴풋이 느낄 수 있는 요리들도 많다.



 

Picture 7.jpg

 

Picture 8.jpg


태국: 베트남과 함께 인도차이나 반도의 맹주를 놓고 오랜시간 라이벌 관계를 유지한 나라.

시암 왕조때부터 중국, 라오스, 캄보디아, 베트남, 인도네시아, 일본, 중국, 인도, 페르시아,류큐왕국 등과

활발한 교역을 해왔다. 역시 메콩강과 인도양을 끼고 있어 해산물이 풍부하고

열대기후라 4모작이 가능하다. 세계 최대의 쌀 생산국 중 하나.

그리고 과일의 천국이다.



 

Picture 9.jpg

 

Picture 10.jpg


이탈리아: 그리스와 함께 유럽 문명의 발상지. 서쪽으로는 포르투갈, 동쪽으로는 지금의 이라크 인근까지 그들의 세력권.

로마는 1년의 절반가량이 휴일이었고, 시민들은 자연스레 먹고 마시는 일에 자신의 정열을 쏟아부을 수 있었다.

(물론 이건 식민지의 노예들이 생산활동을 대신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

르네상스 시대에는 실크로드의 끝자락인 중동지역과 교류하면서 동방의 진귀한 문화와 향신료들을들여옴.

역시 지중해를 끼고 있어 해물요리가 강점이고, 더운 지중해 기후를 이용해 쌀농사를 짓기도 한다.



 

Picture 11.jpg

 

Picture 12.jpeg


프랑스: 근대 이후 유럽 최대의 미식왕국. "프랑스인들은 이로 무덤을 판다"는 말이 나올 정도로

식사시간에 애착이 강하며, 유럽 국가들 중에서도 특히 오랜 시간 대화하며 먹는 문화를 즐긴다.

특히 치즈와 소스의 종류가 상상을 초월할 정도로 많다. 유럽 최대의 우유 생산국이라서 그런지

음식에 버터가 엄청 많이 들어간다. 역시나 대서양과 지중해를 끼고 있어 해물이 풍부하고

과거 아프리카의 절반을 식민지로 통치하면서 다양한 식재료를 공급받았다.


그러니까 음식이 맛있다고 소문난 나라들의 특징을 요약하면 이렇슴.

 

1. (따뜻한 물이 흐르는)바다를 끼고 있다.

2. 과거부터 다른 나라와무역을 많이 했거나, 식민지를 통치한 경험이 있다.

3. 넓은 땅에서 다양한 식재료를 구할 수 있다.

근데 어디서나 예외는 있는 법



 

Picture 13.jpg

 

Picture 14.jpg

 

그게 영국이다.

1. 전 세계의 바다를 지배했으면서도 음식이 맛이 없는 나라.

2. 세계사에서 가장 많은 식민지를 통치했는데도 음식이 맛없는 나라.

3. 15세기부터 아시아와 무역을 했는데도 음식이 맛없는 나라.

요리계의 볼드모트


http://bbs.ruliweb.com/community/board/300143/read/389173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