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체는 기존 베이론의 오픈 탑 모델인 그랜드 스포츠를 바탕으로 제작됐다. ‘상 블루’라는 이름에 걸맞게 블루 카본 섬유와 알루미늄 투톤으로 멋을 낸 외관이 독특하다. 실내에는 부가티 최초로 가우초(Gaucho) 가죽을 사용해 우아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엔진은 기존 베이론과 동일한 1001마력의 W16 엔진을 탑재했다. 정지상태에서 100km/h에 도달하는 시간은 2.7초, 최고속도는 407km/h에 달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