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나코에서 새 영화 <몬테 카를로> 촬영 중인 셀레나 고메즈

레이튼 미스터는 파란색 원피스 수영복을 입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