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번만 더' 가수 박성신, 45세 나이로 돌연사



가수 박성신(여·45) 씨가 짧은 생을 뒤로 하고 세상을 떠났다.

박 씨의 제자 차영하 씨는 9일 CBS노컷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스승인 박성신 씨가 8일 오후 12시 경 타계하셨다"면서 "원래 심장이 좋지 않았는데 갑자기 돌아가셨다"고 밝혔다.

고인의 빈소는 가톨릭대학교 대전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차려졌으며 상주는 목사인 남편 임인성 씨다.


http://media.daum.net/entertain/culture/newsview?newsid=201408091827033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