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태지, 10월 18일 컴백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서 대형 콘서트

대관신청 접수…새 앨범도 완성단계

서태지의 컴백 일정이 확정됐다.

8일 공연계에 따르면 서태지는 10월18일 서울 잠실동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컴백을 알리는 대형 콘서트를 펼친다. 9집도 이날 혹은 이보다 하루 이틀 앞서 공개할 것으로 전망된다.

스포츠동아 취재 결과, 서태지 공연을 주관하는 ‘웰메이드 쇼21’ 측이 10월18일 서울 잠실동 올림픽주경기장에 대관신청을 해놓았다. 웰메이드 쇼21 측은 “협의 중인 사안이고 아직 결정된 바 없다”며 조심스러운 입장이지만, 서태지의 컴백 공연은 그의 새 음악에 대한 기대감과 그 이름값에 비추어 예정대로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열릴 전망이다. 올림픽주경기장에는 4∼5만 관객이 입장할 수 있다. 2012년 데뷔 20주년을 맞고서도 콘서트를 열지 않았던 서태지는 대형 공연장에서 데뷔 20주년의 의미도 다시 한 번 되새길 것으로 보인다. 대형 콘서트로 화려한 컴백쇼를 벌인 이후에는 전국 주요도시를 돌며 투어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6&oid=382&aid=00002323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