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소민, '스물'로 스크린 데뷔...김우빈의 여자된다



12일 영화관계자들에 따르면 정소민은 영화 '스물'(감독 이병헌)의 출연을 놓고 최종 조율 중이다.

'스물'은 스무 살을 맞은 혈기 왕성한 세 친구의 사랑과 우정을 그린 작품이다. 20대를 맞으며 기대하고 경험하고 느끼게 되는 모든 것을 유쾌하고 현실적으로 담을 예정이다. 앞서 충무로 '대세남'인 김우빈 강하늘 이준호가 캐스팅을 확정해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6&oid=404&aid=0000066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