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송승헌 "수위높은 노출신, 황사용마스크 사용"



송승헌은 9일 오후 JTBC '마녀사냥'에 출연해 "첫 노출신에서 '공사(영화 속 노출신에서 체모가 보이지 않도록 하는 것)'를 분장팀에게 배웠다"고 말문을 열었다.

송승헌은 부끄러움에 말을 잇지 못하다가 "황사용 마스크와 테이프를 주더라. 저와 매니저 둘이서 씨름하면서 겨우 '공사'를 마쳤다"고 털어놨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6&oid=108&aid=00023004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