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여자배우 기근? 속에 차근차근 필모를 쌓아가고 있고

김옥빈 안방 극장에서도 자주 봤으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