꾸준한 운동으로 복근 쩌는 권이랑 쿤이

















데뷔전 연습생때부터 그렇게 붙어다녔다는 권이-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