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바이타고 등장...

























심하게 파격적이었지만

새삼 오랜만에 느껴보는 포쓰였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