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연말 시상식에서의 카라 바니걸 컨셉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