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89 댓글 4
image 1.jpg

 

2011년부터 강릉아산병원 원목(院牧·병원교회 목사)으로 일하는 김씨는 교회에서 주는 월급 200만원 중 100만원을 환자들을 위해 기부한다.

남은 100만원 중 50만원도 매주 독거노인들에게 전달하는 반찬 재료 구입과 겨울철 연탄 봉사 비용으로 쓴다.




가족 생활비는 나머지 50만원이 전부다.

자녀 1명당 월 15만원씩 나오는 입양 아동 양육 수당은 전액 아이들 각자 명의로 저축하고 있다.




윤씨는 "옷은 이웃에게 얻어 입히고,

아이들이 휴대폰도 쓰지 않으니 절약하면 50만원으로 살 수 있더라"고 했다.




돈 많이 버는 것은 애당초 이 가족과 동떨어진 얘기다.

윤씨는 지난 10월 발간한 가족 이야기를 담은 책 '사랑은 여전히 사랑이어서' 인세도 전액 기부할 계획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77367 이탈리아 여행갈때 알아두어야 할 점.jpg moll 2024.06.19
177366 유재석이 웃참 실패한 유퀴즈 역대급 오답 깜깜하네 2024.06.19
177365 빨래처럼 널려있는 루이바오 별이현 2024.06.19
177364 유명인 만난 썰 얘기해주는 배우 김영옥 새로운꿈 2024.06.19
177363 밈인줄 알았던 개근거지라는걸 경험한 초등 학부모 촘촘하게 2024.06.19
177362 홀린 듯 보게되는 수박 자르기 카카이야요 2024.06.19
177361 현직 변호사가 만난 소름끼치는 의뢰인.jpg 베티붑 2024.06.19
177360 무급휴가도 사유 물어보면 꼰대임? 띠로링 2024.06.19
177359 엄청 커진 루이바오 도비도 2024.06.19
177358 양보운전 끝판왕 천년바위 2024.06.19
177357 선미 보그 7월호 화보 어드벤처 2024.06.19
177356 거지꼴로 성시경이 5천원에 사주 본 썰.jpg 눈보라콘 2024.06.19
177355 결혼 11년차 부부 카톡 마크나라 2024.06.19
177354 각종 작물을 키우는데 실패한 사람들.jpg 먹고조져 2024.06.19
177353 80 넘어 캠핑을 처음 가본 할머니의 소감 하야로비 2024.06.19
177352 담 하나 사이로 소통하는 푸바오랑 허허 잔잔뭉크 2024.06.19
177351 역사학자 "여러분은 조선시대로 가면 밥 못 먹습니다." 들꽃향기 2024.06.19
177350 무릎이 안 구부러지는 남자의 무임승차 꽃향유 2024.06.19
177349 이보영이 지성 촬영장 몰래 와서 지성 연기보고 운 장면 풀메탈 2024.06.19
177348 한국 장인이 직접 만든 나전칠기 엘리베이터.jpg 마토마토 2024.06.1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869 Next
/ 88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