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단톡방을 이용해 여론조작을 펼쳤다는 의혹을 받는 방송인 함소원이 제보자를 스토커라고 주장한 것에 대한 반론이 제기됐다.

함소원의 단톡방 일원이었다는 A씨는 20일 오후 SBS 연예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디스패치, KBS 등 언론사에 제보를 한 사람이 바로 나"라면서 "나 역시 함소원을 응원하던 팬이며, 제품도 샀고 자의로 나오기 전까지 지난 7일부터 '빠빛클럽' 단톡방에 참여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함소원은 자신의 팬 약 40~60명이 있는 단톡방에서 언론사 기자들에게 항의 메일을 보내도록 하거나, 출연을 종료시킨 홈쇼핑 방송사에 전화로 항의하도록 했다는 의심을 받았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10420191203863



165706 '학폭 의혹 부인' 박초롱, 에이핑크 10주년 기념 근황 공개 6 메이브리즈
165705 배우 이동휘 인스타 사진 모음.jpg 3 끼룩끼룩~
165704 마동석, 미드 '더 클럽' 주연 및 제작자로 참여..한국계 베테랑 형사 役 3 힐리리
165703 요즘 미모 리즈 같은 신세경 근황.jpggif 12 쏘쏘이인
165702 서예지, 학창 시절 질문에 "친구 없었다. 왕따 마냥.." 과거 발언 화제 2 슬픈눈빛
165701 신민아 얼루어 5월호 화보 5 따뜻한사람
165700 '컬투쇼' 유민상 "쯔양-천뚱에게 졌다..먹방의 왕좌 넘겨줘야" 1 홍이다
165699 이성경 샤넬 뷰티 새 화보 3 콜록콜록
165698 홍석천, '전참시' 뜬다..아이돌 출신 이을 새 매니저에 '관심집중' 1 띨룩스
165697 마리끌레르 5월호 이사배 4 니가아니면
» 함소원 단톡방 제보자 "스토커 아냐..보다못해 언론사 제보" 6 작은니모
165695 다음 주 안싸우면 다행이야 예고 1 프리티훼이스
165694 이제훈, 직접 설립한 제작사 하드컷 통해 첫 연출작 공개..언프레임드 프로젝트 합류 3 컬링여
165693 tvN <어느날 우리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4차 티저 4 미니워니
165692 [시청자가 찜한 TV] 유재석-김태호와 음악..'놀면 뭐하니' 6위 1 루딩
165691 오늘 오스카 참석차 출국하는 한예리.jpg 9 흐루츠츠
165690 [체험삶의현장] 최민식 - 탄천 하수처리장 일일 알바.gif 7 딸기쨈빵
165689 김창열, '펜트하우스'엔 커피차 선물→故이현배는 20년간 모르쇠? 3 부드럽게 흐른다
165688 동상이몽 소득신고 얘기 나누다 급발진하는 큰태리.jpg 9 감전성시대
165687 `안다행` 2049 시청률 1위…쯔양, `역대급 먹방`으로 `일등공신` 등극 4 tweet7
Board Pagination Prev 1 ... 321 322 323 324 325 326 327 328 329 ... 8610 Next
/ 86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