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youtu.be/_AFGgrWcFSc


'궁금한이야기Y'에서 방영 내용에 시선이 쏠리고 있다.

26일 방송될 SBS '궁금한 이야기 Y'서는 학교폭력 가해자가 된 소방관에 대해 이야기를 다룬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현직 소방관 재현 (가명)씨로부터 학창 시절 학교 폭력과 왕따를 당했다는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용철 (가명)씨는 구체적인 피해 사례를 언급하며 중학교 재학 시절 괴롭힘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후 재현 씨의 근무지로는 항의전화가 빗발쳤으며 그를 비난하는 글이 도배되기도 했다.

이와관련 '궁금한 이야기 Y'에서는 재현 씨와 용철 씨를 기억하는 주변인들의 이야기가 나온다. 주변인들은 게시글 속 용철 씨의 주장과 달리 폭행을 당한 쪽은 재현 씨였다고 주장했다.

또한 당시 담임선생님이 반 아이들을 대상으로 학교폭력 조사를 벌였지만 폭력 사실이 발견되지 않았다고. 이를 들은 용철 씨 어머니는 학교를 찾아와 재현 씨를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관련 용철 씨는 "슬리퍼로 뺨을 맞았고 제 귀에다가 고막이 터질 정도로 욕도 했다"면서 자신의 피해 사실을 주장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