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동아닷컴 취재 결과, 지연은 최근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과 트위터 계정 등 SNS 등을 통해 신원을 알 수 없는 사람으로부터 공개적으로 살해 협박을 받아 충격에 휩싸인 상태다. 협박 글을 게시한 인물은 계정 정지된 상태다.

지연은 자신을 살해 협박하겠다는 신원미상의 인물에 공포에 떨고 있다. 이에 소속사 파트너즈파크는 해당 건을 경찰에 신고하고 정식 수사를 요청한 상태다.

파트너즈파크는 사건의 엄중함을 따져 이번 일에 대해 선처 없이 무관용 원칙을 적용할 방침이다. 법적인 수단을 모두 동원해 강경하게 대응하겠다는 입장이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10224190420803?d=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