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25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위캔게임 - e런 축구는 처음이라'에서는 '월드 e-스포츠 대회' 스페셜 매치에 출전한 '이길 수 있을까'(안정환, 이을용, 백지훈, 조원희) 팀의 최종회가 공개된다.

'이길 수 있을까' 팀은 ‘K리그 레전드’, ‘지니어스’, ‘포항 스틸러스’ 팀과 풀리그전 방식으로 대회를 치른다. 이 중 예선에서 1위와 2위를 기록한 팀이 결승전에 진출하게 되는 만큼 대진 추첨에 이목이 쏠렸고, 주장 안정환은 가장 중요한 첫 경기에서 만나고 싶은 팀으로 ‘K리그 레전드’ 팀을 꼽는다. 과연 그가 바란 대로 ‘K리그 레전드’ 팀과 1차전을 치를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막상 대회가 다가오자 ‘이길 수 있을까’ 팀은 긴장한 기색이 역력했다. 대회에 앞서 진행한 마지막 연습 경기에서도 네 사람은 연습한 실력을 발휘하지 못했고, 평소 유쾌한 분위기를 주도했던 안정환 역시 뜻대로 풀리지 않는 연습 경기에 걱정과 부담감을 감추지 못한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8&aid=00029198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