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신동엽과 김유정이 '2020 SBS 연기대상' MC로 2020년 마지막 날 시청자와 함께한다.

SBS 창사 30주년 특집으로 펼쳐지는 ‘2020 SBS 연기대상’은 올 해 어느때보다 관심이 뜨겁다. 특히 방송인 신동엽과 배우 김유정이 오는 12월 31일 진행되는 '2020 SBS 연기대상' 시상식 MC로 선정돼 그동안 SBS 드라마를 사랑해준 시청자와 함께 한 해를 마무리하게 됐다.

SBS 대표 예능 '미운우리새끼' MC이자 국민 MC로 SBS 역사를 함께해 온 신동엽이 SBS 창사 30주년을 맞이해 다시 한 번 연기대상 MC를 맡는다. 올해로 네 번째 진행을 맡게 된 신동엽은 특유의 재치 있는 입담과 깔끔한 진행으로 2020년 SBS 드라마 결산의 화려한 무대를 열 예정이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12241609041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