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철인왕후’ 신혜선, 김정현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싹쓸이했다.

tvN 토일드라마 ‘철인왕후’(연출 윤성식, 극본 박계옥‧최아일, 제작 STUDIO PLEX, 크레이브웍스) 측은 23일, 코믹과 설렘을 자유자재로 오가며 웃음을 하드캐리한 신혜선과 김정현의 촬영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지난주 방송에서는 자신만의 방법으로 궁궐 적응에 나선 김소용(신혜선 분)의 모습이 흥미진진하게 그려졌다. 궁궐 내 김소용을 위협하는 자들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된 그는 하루빨리 호수에 물을 채워 현대로 돌아가고자 했다. 김소용은 ‘요리’ 필살기를 활용해 궁중 실세 대왕대비(배종옥 분)의 마음을 사로잡는 데 성공했다. 하지만, 순탄할 것 같은 그의 생존기는 뜻밖의 국면을 맞았다. 바로 김소용의 기이한 행보에 관심을 두기 시작한 철종(김정현 분) 때문. 그런 가운데 권력 다툼에 휘말린 조화진(설인아 분)과 벼랑 끝에 내몰린 철종을 구하기 위해 ‘저 세상’ 패기를 발동한 김소용의 화끈한 엔딩은 궁금증을 한껏 끌어올렸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4329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