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지난 22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극본 김순옥, 연출 주동민) 17회는 닐슨코리아 기준, 전국 시청률 24%(2부), 수도권 시청률 25.8%(2부), 순간 최고 시청률 27%로 전국, 수도권, 순간 최고 시청률 모두 자체 최고 기록을 또 한 번 돌파하며 지상파, 종편, 케이블을 통틀어 전 채널 미니시리즈 1위의 위엄을 과시했다.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인 2049 시청률 역시 10.6%(2부)를 기록, 최고 시청률을 또다시 갈아치우며 '천하무적' 최강자의 입지를 공고히 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심수련(이지아)이 오윤희(유진)에게 그동안 숨겨왔던 상황과 심정을 모두 털어놓은 가운데, 자신이 민설아(조수민)를 죽인 진범임을 알게 된 오윤희가 사건을 은폐하기로 결심, 섬뜩함을 자아냈다.

민설아를 살해했던 기억이 생생하게 떠오른 오윤희는 심수련이 민설아의 친모임을 고백하자 경악했다. 이어 민설아 살해범을 잡기 위해 자신을 이용했다는 심수련의 말에 혼란스러워하던 오윤희는 심수련이 잠시 전화를 받는 사이 도망치듯 집으로 향했다. 집에 돌아와 민설아 살해 당시 입었던 옷에서 민설아의 빨간색 애플 목걸이를 발견한 오윤희는 절망했고, 그날 밤 민설아를 떠밀던 자신의 손에 감긴 애플 목걸이를 심수련이 천서진(김소연)의 루비 반지로 착각하고 있다는 사실을 깨닫고 충격에 휩싸였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1223075131387


1회 9.2%
2회 10.1%
3회 11.4%
4회 13.9%
5회 12.9%
6회 14.5%
7회 14.5%
8회 15.5%
9회 16.0%
10회 16.9%
11회 19.6%
12회 19.9%
13회 22.1%
14회 22.0%
15회 23.3%
16회 23.7%
17회 24.0% < N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