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작가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방송가에 비상이 걸렸다.

방송가에 따르면 21일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 작가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MBC에서 4번째 확진자가 나온 셈.

앞서 MBC에서는 지난 18일 '선을 넘는 녀석들' 조연출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복면가왕' 외부 카메라 감독이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19일에는 상암동 사옥 청소 노동자 중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12221446536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