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김남희는 12월 18일 공개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스위트홈'에서 그린홈 거주자 정재헌 역을 맡았다. 정재헌은 독실한 크리스천인 국어 교사로 검도를 배운 덕분에 진검으로 괴물들을 상대한다.

사실 '스위트홈'에선 다양한 인간군상을 조명하고 있지만 주인공인 차현수(송강 분), 편상욱(이진욱 분), 서이경(이시영 분), 이은혁(이도현 분)이 차지하는 지분이 크다. 그래서 다른 캐릭터들을 입체적으로 표현하는 데 한계가 있다. 그런데도 정재헌은 '스위트홈'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캐릭터로 자리잡았다.

먼저 15층 이웃인 윤지수(박규영 분)와의 케미가 눈에 띄었다. 엘리베이터에서 어색한 인사를 나눈 사이였으나, 그린홈에 괴물들이 발생하면서 생존을 위해 의기투합하는 전우가 됐다. 함께 다니면서 윤지수를 향해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특히 윤지수를 구한 뒤 "신의 뜻을 따라서 살뿐인데요"라는 말과 함께 신이 아닌 자기 뜻으로 좋아한다고 덤덤히 고백하는 장면은 하이라이트였다. 김남희의 또렷한 눈빛과 나지막한 목소리 톤이 더해져 여느 멜로물 못지않은 분위기로 이끌기도 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12221052529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