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36살 연상연하 유튜버 ‘다정한 부부’의 진실을 추적했다.

18일 방송된 SBS ‘궁금한이야기Y’에서는 36살 연상연하 유튜버 ‘다정한 부부’의 진실에 대해 파헤쳤다.

어설픈 요리 실력으로 순박한 모습을 선보이는 이들 부부의 모습에 100명 남짓이던 구독자는 한 달 만에 5만명을 뛰어넘으며 인기 유튜브 채널에 등극했다. 하지만 사회의 시선이 두려워 구독자들에게 나이 차이를 속여왔다는 부부의 거짓말이 탄로 나자, 대중은 이들을 의심의 눈초리로 바라보기 시작했다.

이날 한 제보자는 “(꽃잎) 이모(아내 지칭)는 단지 (성매매를) 강요하지 않았을 뿐이었다. "(다방에서는) 일수로 해서 돈을 안 갚은 곳이 많았다. 그 때문에 (다방을 하다가) 도망갔다. 유튜브를 보니 미안한 것 없이 살고 있으니 기가 막혔다”고 폭로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09&aid=00047193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