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황민현이 ‘라이브온’에서 차가운 내면 연기부터 스윗한 위로까지 극과 극의 감정을 담은 입체적 연기로 극 몰입도를 높였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미니시리즈 ‘라이브온’에서 고은택(황민현 분)은 기습 폭로를 홀로 견뎌내는 백호랑(정다빈 분)의 곁을 지키며 시시때때로 진심 어린 위로를 건네 안방을 따뜻한 힐링으로 감쌌다.

공과 사를 확실하게 구분하는 고은택만의 위로법은 방송 초반 갈등이 절정으로 치솟은 극에 긴장감을 배가시켰다. 고은택은 폭로 직후 백호랑을 데리고 강당에서 벗어난 뒤 홀로 집에 가겠다는 백호랑의 말에 걱정을 내비치면서도 이내 침착하고 프로페셔널한 모습으로 축제를 마무리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12160743344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