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김선호는 9일 OSEN과 나눈 서면 인터뷰에서 “연정훈 형한테는 배우로서 어떤 태도로 이 길을 걸어 가야 하는지, 배우가 바라보고 고민하고 생각해야 될 길은 어떤 길인지를 많이 배웠다. 김종민 형한테는 사람을 대하는 방법, 그리고 지금 이 시기를 어떻게 보내야 하는지에 대한 조언을 많이 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문세윤 형은 저라는 사람을 엄청 자랑스러워해 주면서 '지금 네가 다른 사람에게 어떤 사랑을 받고 있어'라고 정확하게 인지시켜 주신다. 딘딘은 본인 일처럼 다른 사람에게 자랑하고, 저한테도 와서 '형, 나 누구한테 자랑했다?' 하고 말해준다. 그럴 때마다 진짜 동생 같고, 기분이 좋다”며 활짝 웃었다.

끝으로 ‘1박 2일’ 막내 라비에 관해서는 “어린 나이지만, '형 지금 고민 많으시죠?'라면서 다가와 같이 고민도 들어주고 조언도 해 준다”며 “멤버들에게 너무 너무 고맙다”고 거듭 감사한 마음을 내비쳤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12100708315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