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3).jpg

 

tvN ‘여신강림’이 첫 방송부터 시청자들의 광대를 들썩이게 만들며 청량하고 상큼한 ‘원탑 로코’의 탄생을 알렸다. 캐릭터를 200% 소화하는 문가영, 차은우의 몸을 사리지 않는 연기력과, 감각적인 연출, 심장을 쿵쾅거리게 만드는 케미스트리로 시너지를 폭발시키며 시청자들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9일 첫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극본 이시은·연출 김상협) 1화는 수도권 가구 기준 평균 4.1%, 최고 4.3%, 전국 가구 기준 평균 3.6%, 최고 3.8%로 순항을 알렸다. tvN 타깃인 남녀 2049 시청률은 수도권 평균 3.3%, 최고 3.7%, 전국 평균 3.1%, 최고 3.3%를 차지, 수도권과 전국 모두 지상파 포함 전 채널 1위를 기록하며 흥행에 청신호를 켰다.

특히 1화에서는 외모 콤플렉스를 메이크업으로 극복하며 메이크오버 여신으로 거듭난 임주경(문가영)의 모습과 함께, 우연의 연속으로 얽히기 시작한 주경과 이수호(차은우)의 만남이 그려져 관심을 높였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12100813135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