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국내 유명 배우의 매니저들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으면서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7일 오전 본지 취재 결과, 권상우 소속사 수컴퍼니 직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로 인해 배우 권상우도 지난 6일 오전 검사를 받았으며, 오늘(7일) 음성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측은 "밀접 접촉자 관련해서 역학조사 중이고 확인되면 2주간 자가격리를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유명 배우들이 대거 소속된 아티스트컴퍼니의 한 관계자도 최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박소담과 이정재 등 아티스트컴퍼니 배우들을 비롯한 임직원들은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해당 관계자를 제외하곤 모두 음성 판정이 나왔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12070940127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