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영화 '도가니', '부산행'과 드라마 '도깨비' 등 여러 작품에서 '프로지킴이'의 모습을 선보인 배우 공유가 '서복'(감독 이용주)을 통해 인류 최초의 복제인간을 지키는 전직 정보국 요원으로 변신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다양한 작품 속 누군가를 지키기 위해 노력하는 듬직한 캐릭터를 완벽 소화하며 많은 사랑을 받아온 공유가 '서복'을 통해 다시 한번 '프로지킴이'의 모습을 예고한다.

'서복'은 인류 최초의 복제인간 서복(박보검 분)을 극비리에 옮기는 생애 마지막 임무를 맡게 된 정보국 요원 기헌(공유)이 서복을 노리는 여러 세력의 추적 속에서 특별한 동행을 하며 예기치 못한 상황에 휘말리게 되는 이야기.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11&aid=00012225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