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Picture 4.jpg

 

Picture 5.jpg

 

tvN 월화드라마 '청춘기록'(연출 안길호, 극본 하명희, 제작 팬엔터테인먼트, 스튜디오드래곤)이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두고 있다. 녹록지 않은 현실에 상처받기도 했지만, 소신을 지키며 앞으로 나아가는 청춘들의 성장은 설렘 그 이상의 감동을 안겼다. 매 순간 시청자들을 웃기고 울리며 공감을 안긴 청춘 배우들의 열연은 그 무엇보다 빛났다. 이들이 써 내려간 청춘 기록에는 꿈을 위한 도전, 좌절에도 다시 일어서는 용기와 소신, 설레는 사랑, 우정과 가족애까지 빈틈없이 꽉 채워 나가며 성장을 응원케 했다. 청춘들의 활약 속에 시청률과 화제성 모두 '싹쓸이', 방영 내내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지난 14회 시청률은 케이블, IPTV, 위성을 포함한 통합 유로 플랫폼에서 최고 11.4%(유료플랫폼 수도권 기준 / 닐슨코리아 제공)까지 치솟으며 지상파를 포함한 전 채널 1위를 기록했다. 또한, tvN 채널 타깃인 2049 시청률은 첫 방송 이후 7주 연속 지상파를 포함한 전 채널에서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TV 화제성 분석기관인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발표한 10월 3주 차 화제성 지수에서도 지상파, 종편, 케이블을 포함한 전체 드라마 부문 1위를 지켰다. 출연자 화제성 지수 역시 박보검이 1위, 박소담이 6위, 변우석이 9위에 이름을 올리며 그 인기를 입증했다.

배우의 꿈을 이룬 사혜준(박보검 분)의 '단짠' 성공기는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했다. 하지만 '슈스' 꽃길은 마냥 행복하지만은 않았다. 대중의 사랑을 받는 인기 스타가 됐지만, 청춘 사혜준의 일상은 달라졌다. 시기 어린 악성 댓글과 루머가 들끓었고, 추측성 기사도 쏟아졌다. '진실은 시간이 지나면 해결된다'는 소신으로 굳건히 버텨왔지만, 연인 안정하(박소담 분)마저 흔들리며 사혜준은 벼랑 끝에 놓였다. 꿈도, 사랑도 이제는 더 물러설 곳이 없는 사혜준이 어떤 선택을 할지 결말에 대한 궁금증이 쏟아지고 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10231114265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