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16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가 각각 1부 9.1%, 2부 9.3%(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 동시간대 1위를 차지하며 금요일 밤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광고주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은 1부 7.6%, 2부 7.5%(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로 금요일에 방송된 모든 프로그램을 통틀어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 예능 최강자의 저력을 입증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생애 첫 단체 화보에 도전한 ‘얼트리오’와, 아버지와의 추억을 떠올리며 특별한 외출에 나선 손담비의 하루가 그려졌다.

먼저 이시언과 성훈, 기안84는 단체 화보 촬영에 도전, 일정을 2주 앞두고 톱 모델 달심의 집을 찾아 노하우를 전수 받았다. 체지방 측정까지 하며 본격적으로 사전 준비에 나선 ‘얼트리오’는 높은 내장 지방 수치로 한혜진의 경악을 불러일으키기도. 설상가상으로 어색하고 난해한 포즈까지 선보이기 시작하자 한혜진은 “준비물이 좋아야 돼요”라고 조언, 이에 ‘얼트리오’는 다이어트 내기에 나서며 전의를 불태웠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10170804020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