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Picture 2 (1).jpg

 

개그우먼 김미려가 대세 예능프로그램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 출격한다.

방송가에 따르면 김미려는 오는 16일 '1호가 될 순 없어' 녹화에 스튜디오 게스트로 출연한다.

'1호가 될 순 없어'는 개그맨 부부 세 쌍의 리얼한 결혼 생활을 보여주며 유독 개그맨 커플 중 '이혼 1호'가 탄생하지 않는 이유를 집중 탐구하는 예능으로 인기를 얻고 있다.

'1호가 될 순 없어'에 출연중인 개그맨 부부 강재준 이은형은 최근 한 인터뷰에서 "개그맨 커플분들이 정말 부러워하고 이 자리를 노리는 커플이 많다"면서 "특히 김미려 씨는 심지어 남편을 개그맨으로 데뷔시키겠다고 해서 위기의식을 느끼고 있다"고 밝혀 인기를 실감케 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10151445024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