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4.jpg

 

배우 김소현이 드라마 '달이 뜨는 강' 출연을 확정했다.

2021년 최고 기대작으로 주목받고 있는 드라마 ‘달이 뜨는 강’(극본 한지훈/연출 윤상호)은 태왕을 꿈꾸며 온달의 마음을 이용한 평강과 바보스럽게 희생만 했던 온달의 애절한 사랑 이야기다.

‘사임당 빛의 일기’, ‘이몽’, ‘바람과 구름과 비’ 등을 연출한 윤상호 PD가 메가폰을 잡고, 드라마 '카이스트', '개와 늑대의 시간', '99억의 여자' 등으로 흡인력 높은 필력을 보여준 한지훈 작가가 의기투합해 강렬하고도 애틋한 명품 사극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009/00046678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