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오늘(5일) 방송하는 JTBC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이 몽글몽글한 설렘에서 뭉클한 가족애까지 모두 담아내며 인생작으로 손꼽히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는 홍대영(이도현 분)이 고등학생인 고우영(이도현 분)의 몸으로 이혼 법정에 출두한 반전 엔딩이 그려져 긴장감을 자아냈다. 이에 남편친구아들인 우영을 보고 놀란 정다정(김하늘 분)과, "왔습니다, 홍대영"이라 말하는 우영의 결연한 표정이 교차돼 이후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끌어올렸다.이 가운데 ‘18 어게인’ 측이 5화 방송을 앞두고 법정에 선 김하늘과 이도현의 스틸을 공개해 이목이 집중된다. 공개된 스틸 속 김하늘은 애써 자신의 감정을 감추려는 듯 굳은 표정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도현 또한 변화 없는 표정으로 일관하지만, 그의 붉어진 눈가가 슬픈 감정을 대변하며 가슴을 시큰하게 한다. 더욱이 두 사람 사이에 흐르는 적막감이 보는 이들까지 마음 아프게 한다. 그리고 이내 김하늘은 결국 참아왔던 눈물을 터뜨린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이에 김하늘과 이도현이 끝내 이혼을 하게 될지 궁금증이 고조된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015/00044261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