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25일 JTBC '히든싱어6‘에선 7년만의 리매치 터보 김종국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김종국은 “싸움에서 이기면 패자에게 기회를 주는 것이 미덕이지 않나하는 생각으로 나왔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날 절친 판정단으로 차태현이 등장한 가운데 차태현은 술만 취하면 김종국에게 전화로 노래를 불러달라고 졸랐다며 그 누구보다 김종국의 노래를 잘 알고 있음을 드러냈다. 이에 김종국은 “제가 여자친구한테도 노래를 안해줬는데 차태현 한테만 해줬다”고 털어놨다. 
 
이어 터보에서 함께 한 김정남과 함께 양세찬, 작곡가 주영훈이 절친 판정단으로 함께 했다. 특히 채연은 TV프로그램에서 김종국과 스타와 팬으로 만났던 인연을 밝히며 “가수의 목소리를 가장 잘 아는 사람은 팬”이라며 찐팬의 활약을 예고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13&aid=00011693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