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한동안 '막장' 코드를 이어오던 KBS 주말극이 오랜만에 유쾌하고 따뜻한 가족극의 정석을 보여주며 호평받았다.

14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55분 방송한 KBS 2TV 주말극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최종회인 99-100회 시청률이 33.6%-34.8%를 기록했다. 전작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최종회 시청률은 32.3%였다.

마지막 회에서는 이미 후반부부터 꾸준하게 해피엔딩을 위해 달려온 덕분에 모든 것이 제자리를 찾았다. 변함없이 서로를 아끼고 사랑하는 송나희(이민정 분)과 윤규진(이상엽), 송다희(이초희)와 윤재석(이상이) 부부의 깊은 사랑부터 행복한 일상을 보내는 인물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9140925599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