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배우 신민아가 '나는 간호사 사람입니다' 주인공으로 돌아온다.

한 드라마국 관계자는 9일 일간스포츠에 "신민아가 드라마 '나는 간호사 사람입니다' 속 중환자실 15년차 간호사를 연기한다"고 밝혔다.

'나는 간호사 사람입니다'는 2018년 4월 출간된 동명의 원작 김현아 작가가 대본을 쓴다. 1996년부터 21년 2개월 동안 외과중환자실 간호사로 재직하면서 겪은 의료 현실을 리얼하게 담았다. '간호사는 백의의 천사가 아닌 사람이다'는 주제를 따른다. 환자를 위해 누구보다 강해야 했지만 여전히 약자로 남을 수 밖에 없는 현실 속 그래도 끝까지 내 환자들만은 지켜내고 싶은 아름답고도 슬픈 간호사들의 이야기다. 의사의 '치료' 만큼이나 환자의 삶 속으로 직접 들어가야 완성되는 간호사의 '돌봄'도 귀한다는 메시지를 담는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9091036318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