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25일 연예계 관계자는 스포츠조선에 "손예진과 강하늘이 새 드라마 '평강, 마음에 베이다'(한지훈 김세희 극본, 윤상호 연출)의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마음에 베이다'는 태왕을 꿈꾸며 온달의 마음을 이용한 평강과 바보스럽게 희생만 했던 온달의 애절한 사랑 이야기를 그리는 드라마로, 최근 '바람과 구름과 비' 등을 성공시켰던 빅토리콘텐츠가 제작한다.

손예진은 극중 평강, 고지오 역을 맡는다. 고지오는 고구려 평원왕의 장녀로 부왕과 모후의 총애를 받고 자라 울보공주로 소문이 자자한 인물. 열살 나이로 모후의 순행길을 따라나섰다가 어머니의 죽음을 목격하고, '고구려를 품에 안는 공주가 되라'는 어머니의 유언을 받는 인물. 이후 원수의 아들과 결혼을 해야만 하는 운명을 스스로 박차고 나와, 인생을 건 도박을 시작하게 되고, 온달의 각시가 되어 그를 어엿한 장수로 키워내겠다는 꿈을 가진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8251535238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