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tvN 드라마 속 이준기와 조승우가 나란히 시청률, 화제성, 연기력의 완벽 조화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연출 김철규/ 극본 유정희/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몬스터유니온)은 매회 역대급 엔딩을 선사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거듭 경신하고 있고, tvN 토일드라마 ‘비밀의 숲2’(극본 이수연/ 연출 박현석/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에이스팩토리)는 지난 시즌을 뛰어넘는 시청률과 화제성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특히 ‘악의 꽃’의 이준기(도현수 역)와 ‘비밀의 숲2’의 조승우(황시목 역)가 매순간 달라지는 눈빛 연기와 클래스가 다른 디테일로 각광 받는 가운데 두 배우가 맡은 인물 모두 감정을 느끼지 못한다는 공통점으로 더욱 놀라움을 선사하고 있다.

과연 이들이 연기하는 도현수(이준기 분), 황시목(조승우 분)이란 인물이 각각 어떤 사연과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몰입하게 만들고 있는지 짚어봤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8251032230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