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동물훈련사 강형욱이 고민견에게 물리면서 촬영이 중단됐다. KBS 2TV '개는 훌륭하다'(이하 '개훌륭')에서다.

지난 24일 방송된 '개훌륭'에는 개를 보면 흥분하는 반려견 토비와 바키가 고민이라는 보호자의 사연이 공개됐다. 엄마 토비는 짖는 개를 보면 공격성이 폭발하고, 아들 바키는 사람에게 서슴지 않고 마운팅을 하는 것.

이날 방송에서 보호자는 "서울에서 혼자 살던 중 아메리칸 불리를 알게 됐다. 대형견이 아니란 걸 확인한 후 입양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바키의 공격성은 외부인이 들어오면서 더욱 거세졌다. 제작진이 카메라를 설치하기 위해 방 안으로 들어서자 바키는 몹시 흥분하며 마운팅을 시도했다. 이에 강형욱은 "간단하게 심한 장난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무례한 장난"이라고 지적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8250759029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