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김사랑이 다소 충격적인(?) 간식 사진으로 팬들을 놀라게 했다.

김사랑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의 간식. 맛있겠죠? 양상추"라는 글과 함께 작은 통에 담긴 양상추 사진을 올려놨다.

사진을 접한 SNS 이용자들은 "이렇게 살아야 언니 같은 몸매 되는 거예요?", "혹시 다 먹고 남은 건가요?", "이거 웃기려고 올려놓은 사진인 것 맞죠? 등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다.


https://entertain.naver.com/ranking/read?oid=241&aid=00030477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