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배우 나나가 KBS2 수목드라마 ‘출사표’ 시청자들에게 종영 소감을 밝혔다.

나나는 오늘(20일), KBS2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이하 ‘출사표’)’ 최종회를 앞두고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지금까지 드라마 ‘출사표’를 시청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처음으로 도전하는 로코에 많은 사랑 주셔서 더욱 유쾌하고 즐겁게 촬영한 것 같다”고 감사 인사를 건넸다.

이어 “아직까지 드라마가 종영한다는 것이 100% 실감 나지 않는다. 추운 날씨에 촬영을 시작해서 더운 날씨까지 모든 스태프분들과 감독님, 배우분들 다 같이 두 계절을 함께 보내서 분위기가 정말 좋았고 정도 많이 들었다. 드라마 ‘출사표’와 ‘구세라’가 많이 생각날 것 같고 그리울 것 같다”며 진심 어린 마음을 내비쳤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8201406462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