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야구 레전드' 박찬호가 '정글의 법칙'으로 극한 생존기에 도전한다.

13일 YTN star 취재 결과, 박찬호가 최근 진행된 '정글의 법칙' 국내 편에 출연했다.

코로나19로 인해 해외 촬영이 어려워짐에 따라 방송을 중단했던 '정글의 법칙'은 국내로 촬영지를 옮겨 최근 촬영을 마쳤다.

국내 편은 해외 촬영에 비해 상대적으로 스케줄 조정이 유연한 만큼, 허재-허훈 부자, 박미선-이봉원 부부, 박세리, 청하 등 화려한 출연진이 예고돼 기대가 모인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52&aid=00014774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