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 (1).jpg

 

배우 류덕환이 김태훈과 장영남이 출연하는 단편 영화에 연출자로 나선다.

24일 스포티비뉴스 취재에 따르면, 류덕환은 최근 단편 영화 '내 아내가 살이 쪘다'(가제) 연출을 맡았다.

'내 아내가 살이 쪘다'는 엄마를 중심으로 공감대를 자극할 수 있는 따뜻한 이야기를 담은 가족극이다. 배우 김태훈과 장영남,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우주 역을 맡은 아역배우 김준이 출연한다. 류덕환은 배우가 아닌 감독으로서 작품에 함께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6241140419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