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경찰이 음원 사재기 의혹을 제기해 고소당했던 그룹 블락비 멤버인 가수 박경(28)씨를 불구속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넘길 방침인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 성동경찰서는 정보통신방법상 허위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를 받는 박씨를 불구속 기소 의견으로 송치할 예정이라고 17일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박씨가 허위사실을 유포한 것으로 결론냈다”며 “이르면 이번주, 늦어도 다음 주 중으로 검찰에 넘길 것”이라고 설명했다.


https://news.v.daum.net/v/202006171004068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