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eg

 

이날 유재석은 전진서에게 "'부부의 세계' 출연 후 친구들의 반응이 어땠냐"고 질문했다.

이에 전진서는 "사인받아달라고 했다. 한소희 누나, 김희애 선생님, 박해준 선생님 사인을 받아달라고 했다'며 "한소희 누나 사인을 받아줬다"고 말했다. 이어 "(사인받아줬더니) 친구들이 이제부터 존경할 거라고 했다"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유재석은 "정말 중학생 친구들의 대화다"라며 웃음을 터뜨렸다.

또 전진서는 '부부의 세계' 종영 소감을 묻자 "아쉬우면서도 홀가분하다. 더 찍고 싶은 마음도 있었는데 드라마 촬영이 많이 길었으니까 '이제 해방이다'라는 마음도 있다"고 밝혔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610210614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