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남다른 노래 실력으로 화제를 모았는데.

▶저는 뮤지컬 무대에서 노래를 했던 경험이 있어서 극 중에서 노래를 해야 한다는 점이 부담으로 다가오진 않았다. 그런데 기타를 연주하며 노래를 같이 해야 하는 부분은 조금 어려웠던 것 같다. 또 극 중 가장 기억에 남는 노래는 '내 눈물 모아'이다. 제가 원곡을 부르신 고(故) 서지원 님의 팬이기도 하고 예전부터 이 노래를 정말 좋아했었다. 예전에 제가 한 20살 초반쯤 어느 라디오 프로그램에 우연히 출연하게 돼서 '내 눈물 모아'를 불렀었는데 이 곡으로 월장원을 했던 추억이 있다.

-밴드 합주 연습을 얼마나 했나.

▶저는 드라마에 참여하기 전에도 노래와 기타를 해왔었기 때문에 밴드를 한다는 점은 부담 없이 다가왔고 너무 재밌고 즐거웠다. 근데 노래와 연주를 같이 한다는 점은 정말 힘들었던 것 같다. 또 밴드 곡 중 가장 힘들었던 곡은 '어쩌다 마주친 그대'인데, 이 곡은 기타 연주를 굉장히 리듬감 있게 소화하며 노래를 해야 하는데, 또 노래 자체도 어려워서 개인적으로 가장 힘들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529121403497